서브 비주얼

 

본문

동 유래
한강대교 북쪽, 한강변에 위치한 이촌동은 조선시대 말까지도 모래벌판이어서 여름에 장마가 지면 홍수를 피해 강변으로 옮겼던 관계로 이촌동(移村洞)으로 불리다가 일제때 이촌동(二村洞)으로 되었으며, 조선시대 초에는 한성부 성저십리(城底十理)가 영조27년(1751년)에는 한성부 서부 龍山坊(城外) 사촌리계ㆍ신촌리계 →갑오개혁때 서부 용산방 사촌리계의 사촌리(沙村里) 신촌리계 신촌리 →1914년 4월 1일 (경기도 고시 제 7호)에성부 이촌동 →1936년 이촌동(二村洞)은 이촌정(二村町)으로 개칭되고, 1943년 6월 10일 용산구에 편입되어 1946년 10월 1일 이촌동으로 됨.